연합뉴스

서울TV

자신보다 큰 영양 통째로 삼키다 체한 비단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을 주민들 앞에서 통째로 삼킨 영양을 게워내는 비단뱀의 충격적인 사건이 벌어졌다.

25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22일 인도 북부 우타르프라데시주 고라크푸르우 마을에서 영양을 통째로 삼킨 거대한 비단뱀 영상을 기사와 함께 보도했다.

포착된 영상에는 너무 큰 사냥감 때문에 고통스러워하는 길이 12피트(약 3.6m)짜리 거대 비단뱀의 모습이 보인다. 입 밖에 나와있는 동물의 발. 그것은 놀랍게도 비단댐에 잡아먹힌 영양이었다.

마을 사람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비단뱀은 자신이 삼킨 영양을 게워내기 시작한다. 잠시 뒤, 입 밖으로 영양의 모습이 드러나지만 영양은 이미 비단뱀의 뱃속에서 질식해 죽었다.



처음 비단뱀을 목격한 수쉴 쿠마르(Sushil Kumar·28)는 “당시 집 주변을 지나가고 있었다”면서 “조금 멀리 걸었을 때 이상한 소리를 들었고 거기엔 거대한 비단뱀이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뱀 전문가들은 “고라크푸르우 마을의 과도한 삼림 채벌로 서식지를 잃은 뱀이 먹잇감을 찾아 마을로 찾아오는 것”이라며 생태계의 심각한 불균형에 대해 걱정했다.

사진·영상= Caters / Mail Daily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