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소 잡아먹은 4.3m 거대 악어, 결국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찰과 공원 관리원들이 거대 악어 생포작전에 투입돼 곤혹을 치렀다.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영국 동영상 공유사이트 ‘라이브릭’(Liveleak.com)은 최근 호주 노던 준주에서 소를 잡아먹은 거대 악어가 체포되는 순간을 담은 영상을 소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덫에 잡힌 악어를 물 밖으로 끌어내는 경찰과 공원 관리원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곧이어 밧줄에 입이 꽁꽁 묶인 채 악어가 뭍으로 끌려 나오자 4.3m의 공룡 같은 육중한 몸체가 드러난다.

악어의 흥분을 가라앉히기 위해 악어의 눈을 천으로 가린 뒤, 입 부위를 테이프로 꽁꽁 싸맨다. 악어는 뒷발마저 단단히 포박을 당한 채 트럭에 실려 근처 악어농장으로 이송된다.



이날 포획된 악어는 4.3m에 달하는 ‘인도악어’로 소를 잡아먹었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인도악어는 ‘바다악어’(saltwater crocodile)로도 불리며 길이 7m, 무게 1.3톤까지 자라는 현존하는 가장 큰 파충류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 당국은 이 지역은 악어의 출몰이 빈번하므로 여행하거나 낚시를 할 때엔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사진·영상= foolishpost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