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서울신문사 주최 ‘100세 시대 서울마당 금융장터’ 열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6일 서울 중구 태평로 서울신문 서울마당에서 국내 굴지의 금융회사들이 참가한 가운데 ‘100세 시대 서울마당 금융장터’가 열리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KB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금융그룹, 교보생명, 삼성생명,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한국주택금융공사 등 11개 금융사가 참가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금융 컨설팅을 제공했다. 손형준 기자 boltagoo@seoul.co.kr

100세 시대에 시민들이 노후대책에 대한 불안을 해소하고 넉넉한 노후를 준비할 수 있도록 마련된 ‘100세 시대 서울마당 금융장터’가 6일 서울 중구 서울신문사 앞 서울마당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서울신문사가 주최하고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 KB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금융그룹, 교보생명, 삼성생명, 한화생명, 미래에셋대우, 삼성증권, 한국투자증권, 현대증권, 한국주택금융공사 등 국내 굴지의 은행, 보험, 증권사가 후원 및 행사에 참여했다.

시민들은 각 은행, 보험, 증권사들이 마련한 부스에서 은퇴설계 및 금융 상담을 받으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특별히 이번 행사는 서울신문사가 창간 112주년을 맞아 개장한 ‘서울마당’에서 열린 첫 번째 행사로 그 의미를 더했다.



행사 중간중간에는 미스인터콘티넨탈 수상자들(김연주, 이정은, 윤성희, 정가영, 조은비)의 ‘100세 시대 금융장터’ 홍보대사 위촉식을 비롯해 가수 겸 보건학 박사 김태곤과 성악가 이정현의 힐링 무대, 금융강의, 경품 추첨식 등 풍성한 프로그램들도 진행됐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