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비단뱀에 잡힌 사슴 구해준 사냥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미국의 한 사냥꾼이 비단뱀의 식사가 될 뻔한 사슴을 구조한 영상이 화제다.

미국 네이플스 데일리뉴스 4일자 보도에 따르면, 플로리다주 콜리어 카운티 인근 숲에 들어간 사냥꾼 지미 윌슨은 특별한 광경을 목격했다. 사슴 한 마리가 비단뱀에게 목이 조인 채로 잡혀 있었던 것이다.

윌슨은 곧바로 휴대전화 카메라로 사슴 구조과정을 촬영했다.

그가 공개한 영상에는 커다란 비단뱀이 사슴 목을 조이고 숨통을 끊으려는 모습이 담겨 있다. 윌슨은 비단뱀을 사슴에게 떼어놓기 위해 탕! 탕! 총소리를 낸다. 그러자 위협을 느낀 비단뱀이 슬그머니 꽁무니를 내빼는 것을 볼 수 있다.

이후 화면이 어지럽게 흔들리고 나서 몇 번의 총성이 들린다. 끝내 비단뱀을 사살한 윌슨은 바닥에 쓰러져 있는 사슴을 일으켜 세우려 한다. 공개된 영상에는 사슴이 일어나는 장면은 없지만, 사슴이 현장을 떠나는 소리가 담겼다고 매체는 전했다.



이 영상은 수개월 전 촬영된 것으로, 최근 윌슨의 친구 데이비드 체임버스가 공개했다. 그는 “플로리다주 남부 지역에서 비단뱀으로 말미암은 각종 문제가 발생하고 있기에 이를 알리고자 해당 영상을 공개한다”고 말했다.

현재 플로리다주는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뱀 중 하나인 버마왕뱀이 생태계를 파괴하자 버마왕뱀 사냥을 허용했으며, 주 정부는 버마왕뱀 사냥대회를 열만큼 여러 대책을 마련 중이다.

사진 영상=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