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뮤직뷰!] 월화수목‘금토일’, 나날이 발전하는 달샤벳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걸그룹 달샤벳 ‘금토일’ 뮤비 캡처

걸그룹 달샤벳이 29일 0시 10번째 미니앨범 ‘FRI.SAT.SUN(금토일)’을 발매하고, 약 8개월 만에 컴백했다.

데뷔곡 ‘수파 두파 디바’(Supa Dupa Diva)부터 4인조로 팀을 재편해 첫선을 보였던 ‘너 같은’까지, 변신에 변신을 거듭해온 달샤벳은 이번 앨범을 통해 더욱 성숙한 여성으로 발전했다.

달샤벳의 이번 앨범 ‘FRI.SAT.SUN(금토일)’은 일할 땐 일하고, 놀 땐 화끈하게 노는 열정 넘치는 여성을 콘셉트로 잡았다. 제목에서 엿볼 수 있듯, 모든 것을 잊고 자유를 만끽할 수 있는 순간을 위해 온 힘을 다해 일상을 보내면서 ‘금토일’을 기대하자는 메시지를 담아냈다.



타이틀곡 ‘금토일’은 전작 ‘B.B.B.’에 이어 히트작곡가 신사동호랭이와 달샤벳이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춘 작품이다. 래쳇, 드럼 & 베이스, 트로피컬, 트랩을 믹스 매치해 앙증맞으면서도 도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같은 날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주중과 주말을 대비시키는 스토리텔링으로 시각적인 재미를 더했다. 달샤벳은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소재를 통해 데뷔 6년차 걸그룹으로서의 내공을 앨범 곳곳에 녹여냈다.

한편 달샤벳은 29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사진·영상=[MV] Dalshabet(달샤벳) _ FRI. SAT. SUN(금토일)/유튜브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