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생중계] ‘실제 지진처럼’ 철거 아파트서 대규모 지진훈련 실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가 철거 대상 아파트 68개동에서 수천 명이 참여한 가운데 대규모 지진훈련을 실시했다.

19일 오후 2시 민방위의 날을 맞아 전국적으로 지진대피훈련이 실시된 가운데 서울시는 강동구 상일동 고덕3단지 재건축단지 일대 21만㎡ 68개 동에서 민관 합동으로 실전과 같은 훈련을 진행했다.



시민봉사단체와 학생 등 3400여명이 참여한 이번 지진훈련은 지진 발생 가정하에 엄격한 시간을 정해 부상자 이송 여부와 대피 상황 등을 점검하고 지휘부도 현장대원들과 현장에서 함께 손발을 맞췄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지진훈련은 실제와 같은 상황을 연출하기 위해 아파트 10여개동 주민들의 동의를 얻어 지진 피해 현장과 비슷하게 조성해 놓았다”며 “기존에 현장대원은 훈련하고 지휘부는 참관만 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상황에 따라 지휘부가 의사결정을 내리고 현장대원들이 현장에서 즉각 부상자들을 신속하게 구출, 이송하는 실전과 같은 훈련”이라고 설명했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