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라라랜드’ 라이언 고슬링, 엠마 스톤이 직접 부른 뮤직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라라랜드’ 스틸컷

영화 ‘라라랜드’의 주연 배우 라이언 고슬링과 엠마 스톤이 직접 노래를 부른 2종 뮤직 예고편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라라랜드’는 인생의 가장 빛나는 순간, 서로의 무대를 완성해가는 배우 지망생과 재즈 피아니스트를 통해 꿈을 좇는 청춘의 열정과 사랑을 그린 뮤직 로맨스다.

‘노트북’, ‘빅쇼트’의 라이언 고슬링, ‘버드맨’,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의 엠마 스톤이 수개월에 걸친 준비로 노래와 댄스, 피아노 연주 등을 선보인다.

R&B 소울의 대가 존 레전드가 출연과 더불어 OST에 참여해 ‘비긴 어게인’, ‘위플래쉬’를 잇는 또 한 편의 음악영화 열풍을 기대케 한다.

특히 공개된 ‘City of Stars’와 ‘Audition’ 예고편은 각각 라이언 고슬링과 엠마 스톤이 직접 노래를 불렀다. 감미로운 선율과 아름다운 목소리, 가슴을 파고드는 가사와 환상적인 영상이 시선을 모은다.



또 이 작품은 영화 ‘위플래쉬’의 다미엔 차젤레 감독의 신작이다. 지난해 그는 제87회 아카데미 3개 부문을 비롯해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총 90개 부문을 휩쓸며 천재적인 재능을 인정받았다.

‘라라랜드’ 역시 세계 유수 영화제에 초청되면서 벌써부터 화제의 중심이 되고 있다. 제73회 베니스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돼 엠마 스톤이 여우주연상을 수상했고, 제41회 토론토영화제에서는 관객상을 수상했으며, 제52회 시카고 국제 영화제 개막작으로도 선정됐다.

국내에서는 부산국제영화제에 초청된 후, 예매 오픈 1분 만에 매진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처럼 영화 ‘라라랜드’는 현실적인 이야기를 바탕으로 환상적인 음악, 아름다운 무대, 화려한 의상과 최고의 프로덕션으로 관객의 마음을 두드릴 예정이다. 12월 개봉.



사진 영상=판씨네마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