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날개뼈로 차량 2대 견인하는 인도 소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인도의 한 10대 소년이 오직 날개뼈로만 차 2대를 견인하는 이색 도전을 펼쳤다.

지난 19일(현지시간) 영국 바크로프트TV에 따르면, 인도 마디아프라데시주에 사는 아브히섹 차우베이(18)는 ‘강철 날개뼈’(Steel Blades)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어렸을 적부터 날개뼈를 이용해 갖가지 물체를 옮기는 특별한 능력을 보여줬기 때문이다.

영상에서 아브히섹은 웃옷을 벗어 던진 후 자동차와 밧줄로 연결된 나무 블록을 양쪽 날개뼈 사이에 끼우고는 차 한 대를 거뜬히 견인한다. 곧이어 소년은 날개뼈를 이용해 두 대의 차량 역시 큰 어려움 없이 끌며 놀라움을 자아낸다.



아브히섹은 이 같은 도전으로 이달 초 기네스 세계 신기록에 도전하기도 했다. 그는 “기네스 세계 신기록 최저 기준이 900kg의 차량을 10미터가량 끄는 것인데, 난 1,070kg에 달하는 현대자동차의 엑센트를 27.5미터를 끌었다”며 자랑스러워했다.

아브히섹이 이런 능력을 가꿔온 데는 아버지의 적극적인 도움이 있었다. 실제로 그가 차를 견인하는 데 사용한 나무 블록은 그의 아버지가 직접 만들어 선물한 것이다. 아브히섹의 아버지는 “나는 아들이 자랑스럽다. 그가 기네스북에 등재됐으면 좋겠다”며 “아들이 비행기까지 끌기 원하더라도 항상 그를 지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영상=Barcroft TV/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