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웹툰 원작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 티저…싱크로율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 티저 캡처

KBS 예능국이 최초로 선보이는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의 티저 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4일 네이버TV캐스트에는 내달 7일 첫 공개될 ‘마음의 소리’의 1, 2차 티저 영상이 선공개됐다.

‘마음의 소리’는 10년간 인기리에 연재 중인 동명의 웹툰을 기반으로 KBS 예능국과 네이버, 판권을 소유한 공동 제작사 크로스픽쳐스가 의기투합해서 만드는 작품이다.



공개된 1차 티저 영상에는 각 웹툰 속 캐릭터로 변신하는 이광수, 김대명, 정소민, 김병옥, 김미경의 모습이 담겨있다. 카페에서 만화를 그리는 이광수는 조석으로, 열심히 화장 중인 정소민은 애봉이로, 클럽을 누비며 격하게 춤추는 김대명은 조준으로, 차의 창문을 내리는 김미경은 권정권 여사로, 오토바이 헬멧을 벗는 김병옥은 조철왕으로 분해 완벽한 싱크로율을 보여준다.



1차 티저 영상이 배우와 캐릭터의 절묘한 싱크로율이 시선을 끌었다면, 2차 티저 영상에서는 김대명의 생활 밀착형 코미디 연기가 예고돼 기대감을 자아낸다. 핸들을 마구 치며 울부짖던 김대명은 “네가 날 차? 내가 지한테 얼마나 잘해줬는데! 나 죽어 버릴 거야. 아무도 날 막을 수 없어”라며 시속 180km가 넘도록 엑셀을 밟는다. 하지만 이내 과속 단속 구간이라는 내비게이션의 안내를 듣자 그는 재빨리 브레이크를 밟는 소심한 행동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한편 ‘마음의 소리’는 웹툰 ‘마음의 소리’ 레전드 편들로 재구성된 가족 예능 드라마로, 현재 모든 제작을 마친 상태다. 11월7일부터 4주에 걸쳐 네이버에서 공개되며, 이후 공중파 버전을 추가해 12월 KBS 2TV를 통해 방영 예정이다.

사진·영상=웹드라마 마음의 소리/네이버tv캐스트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