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마동석·최민호의 ‘두 남자’ 11월 24일 개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두 남자’ 스틸컷

배우 마동석과 그룹 샤이니의 멤버 최민호가 범죄액션 영화 ‘두 남자’를 통해 만났다.

‘두 남자’는 인생 밑바닥에 있는 ‘형석’(마동석)과 ‘진일’(최민호)이 각자 사랑하는 이들을 지키기 위한 사투를 그렸다.

마동석은 불법 노래방 악덕업주 ‘형석’ 역을 맡았고 최민호는 거리로 내몰린 ‘가출팸’(‘가출’과 ‘패밀리’를 더한 신조어로 가출 청소년이 모여 지내는 집단) 리더 ‘진일’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의 팽팽한 대립을 만들어낼 ‘성훈’ 역은 김재영이 맡았다.

‘두 남자’는 2007년 단편영화 ‘십분 간 휴식’으로 제6회 미장센 단편영화제 심사위원 대상을 수상한 이성태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이다.

영화는 오는 11월 24일 개봉한다. 청소년 관람불가. 91분.

사진 영상=씨네그루(주)키다리이엔티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