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책 한 권으로 시작된 운명 같은 사랑…‘북 오브 러브’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탕웨이 주연의 영화 ‘북 오브 러브’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북 오브 러브’는 한 권의 책을 통해 우연히 편지를 주고받게 된 남녀의 운명적인 사랑을 그린 작품이다. 탕웨이는 진정한 사랑을 꿈꾸는 마카오의 당찬 카지노 딜러 ‘지아오’ 역을, 중국의 국민 배우 오수파는 사랑을 믿지 못하는 LA의 잘나가는 부동산 중개인 ‘다니엘’ 역을 맡았다.

공개된 예고편은 ‘지아오’(탕웨이)와 ‘다니엘’(오수파)이 [채링크로스 84번지]라는 책과 얽히게 되는 것으로 시작한다. 여기에 “책 한 권으로 시작된 편지”, “혹시, 우리 인연일까요?”라는 카피가 두 사람의 변화를 주목케 한다.

이후 서로의 얼굴도 모른 채 주고받는 편지 속에서 자신의 아픔을 치유하고 그 안에서 사랑의 감정을 느끼게 되는 모습은 관객들의 감성과 설렘을 자극한다.

특히 두 사람이 서로에 대해 애틋한 감정을 느끼게 되는 순간 등장하는 “그렇게, 사랑이 운명처럼 다가왔다”라는 카피는 이후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펼쳐지게 될지 궁금케 한다.

따뜻한 감성을 담은 예고편 공개로 관객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는 ‘북 오브 러브’는 오는 11월 30일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12세 관람가. 129분.

사진 영상=롯데엔터테인먼트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