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재개봉하는 불멸의 명작 ‘잉글리쉬 페이션트’ 메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잉글리쉬 페이션트’ 스틸컷

아카데미가 인정한 세기의 로맨스 ‘잉글리쉬 페이션트’(1996년 개봉)가 오는 30일 재개봉을 앞두고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잉글리쉬 페이션트’는 2차 세계대전 중 부상으로 자신의 이름, 국적, 기억을 잃은 한 남자 ‘알마시’(랄프 파인즈)가 간호사 ‘한나’(줄리엣 비노쉬)에게 과거에 사랑했던 운명적인 여인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면서 시작되는 러브스토리다.

‘리플리’, ‘콜드 마운틴’ 등 할리우드의 거장 故안소니 밍겔라 감독이 연출한 작품으로 랄프 파인즈, 줄리엣 비노쉬, 윌렘 대포, 크리스틴 스콧 토마스, 콜린 퍼스가 출연한 명작이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에는 랄프 파인즈와 크리스틴 스콧 토마스, 줄리엣 비노쉬까지 할리우드 명배우들의 풋풋했던 20년 전 리즈시절을 볼 수 있다.

또 삶과 죽음이 교차되는 절박한 상황에서 피어난 아름다운 사랑이야기와 전시상황을 훌륭하게 재현한 미장센과 광활한 사막의 전경 등 화려한 영상미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당시 제6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9개 부문(작품상, 감독상, 여우조연상, 촬영상, 편집상, 미술상, 의상상, 음악상, 음향상)을 석권했으며, 그해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작품상(드라마 부문)과 음악상을 수상하며 명작의 탄생을 알렸다.

영화 ‘잉글리쉬 페이션트’는 오는 11월 30일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청소년 관람불가. 162분.

사진 영상=영화사 오원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