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억’ 소리 나는 차 앞에서 셀카 찍던 운전자의 ‘악소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ViralHog 유튜브 채널 캡처

고급 스포츠카를 도로 한가운데 세워놓고 기념 촬영을 하는 몰상식한 남성들과 그런 이들을 간단하게 응징하는 통쾌한 한 남성이 포착된 영상이 화제다.

지난 28일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 채널 ViralHog에는 뉴욕의 한 거리에서 촬영된 영상이 게시됐다. 여기에는 2억 원에 가까운 BMW i8 스포츠카를 도로 한가운데에 세워 놓고 기념 촬영을 하는 남성들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을 보면, 스포츠카 보닛 위에 걸터앉은 두 남성은 뿌듯한 표정으로 포즈를 취하며 사진을 찍고 있다. 이들은 본인들 때문에 도로가 혼잡해지고 있음에도 주변 상황은 아랑곳하지 않는다.



그런데 이때, 경적 소리를 내던 뒤쪽 차에서 건장한 체구의 남성이 내린다. 그는 자연스럽게 트렁크에서 야구방망이를 꺼내더니 이들을 향해 성큼성큼 다가온다. 그리고는 스포츠카 앞유리를 거칠게 내리치고는 유유히 현장을 떠난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통쾌하다. 하지만 폭력을 행사한 것은 잘못된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또 일부 누리꾼들은 “당황한 척 연기하는 게 어색하다. 연기를 하는 설정된 상황”이라며 의심의 시선을 보냈다.

사진 영상=ViralHog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