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부엉이가 된 남자의 러브스토리…‘사랑은 부엉부엉’ 스틸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엉이 탈을 쓴 남자와 팬더 탈을 쓴 여자의 신개념 판타지 로맨스 영화 ‘사랑은 부엉부엉’이 귀여운 로맨스를 예고하는 스틸컷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랑은 부엉부엉’은 존재감 제로의 평범한 남자 ‘로키’가 어느 날 부엉이 탈을 쓴 뒤, 운명처럼 팬더 탈을 쓴 여자를 만나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부엉이와 팬더의 로맨스라는 신선한 조합을 통해, 도시의 수많은 사람 속에서 운명적으로 서로를 알아보고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아기자기하게 담아냈다.

공개된 스틸은 주인공 ‘부엉군’과 ‘팬더양’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포착했다.

먼저 부엉군의 외로운 뒷모습과 우두커니 누군가를 바라보는 모습 등은 사랑을 찾아 도시를 헤매는 그에 대해 호기심을 자아낸다.

또 깜찍한 핸드백을 메고 공원과 거리를 산책하는 팬더양의 스틸에서는 새침하면서도 만인의 시선을 독차지하는 특별한 캐릭터 탄생을 예고하며 둘의 이야기에 대해 관심을 끈다.

이처럼 사랑에 빠질 수밖에 없는 둘의 매력적인 스틸을 공개한 영화 ‘사랑은 부엉부엉’은 올 12월 관객과 만난다. 83분. 12세 관람가.

사진 영상=찬란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