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꽉 막힌 도로가 피로연장으로…어느 신혼부부의 특별한 커플댄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결혼식 피로연장으로 향하는 길이 극심한 교통체증에 시달리자 차에서 내려 커플댄스를 선보인 신혼부부가 화제에 올랐다.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데일리뉴스에 따르면, 지난 주말 오하이오주 데이턴에 있는 35번 고속도로는 도로 입구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탓에 좀처럼 차들이 움직일 줄 몰랐다. 당시 고속도로 위에는 피로연장으로 향하는 신혼부부 제프와 레베카도 있었다.

주차장을 방불케 하는 교통체증이 한 시간 넘게 지속되자, 이들 부부는 차에서 내려 드레스와 정장 차림으로 고속도로 한복판에서 음악에 맞춰 춤을 추기 시작했다.



피로연장에 늦지 않을까 초조할 법도 한데 오히려 둘만의 시간을 즐기는 이들 부부의 행복한 모습은 사진과 영상으로 담겼고, 누리꾼을 비롯한 언론의 관심을 받았다.

신혼부부는 피로연장에 두 시간이나 늦게 도착했지만, 가족과 친구들의 열렬한 환영과 축하를 받았다고 매체는 전했다.

사진·영상=Levi Curby/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