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이집트 서커스 조련사 사자 공격으로 사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커스 조련사가 사자에 물려 사망하는 사고가 이집트에서 발생했다고 1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사고가 발생한 곳은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의 한 서커스장. 조련사 이슬람 샤힌(Islam Shahee·35)이 사자 우리에서 막대를 이용해 사자들을 굴복시키며 여유를 부리는 사이 앉아 있던 수컷 사자 한 마리가 갑자기 샤힌에게 돌진한다.

예상치 못한 사자의 공격에 샤힌은 넘어지고 사자는 그의 목을 물어뜯기 시작하자 주변에 있던 다른 조련사들이 막대기로 사자를 내리친다. 서커스장은 아수라장으로 변하고 영상은 사람들의 비명과 함께 끝난다.

사고 직후 샤힌은 안달루시아 살람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사망했다. 샤힌은 그의 형제와 함께 10년 동안 서커스 조련사로 일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서커스 측은 “해당 사자는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온 새로운 사자”이며 “사자들이 짝짓기 시즌에 접어들어 이런 비정상적인 공격이 일어났다”고 밝혔다.

한편 이집트에서는 지난해 2월 이집트 나일 삼각주 지역 탄타시의 한 서커스장에서 유명 여성 조련사 파튼 알 헬루(Faten El-Helw)가 사자의 공격을 받아 부상을 당한 바 있다.

사진·영상=Liveleak / jojo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