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저작권이 뭐예요?’ 카메라 앞 미소 짓는 원숭이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작가 아눕 샤(Anup Shah)가 촬영한 짧은꼬리원숭이 사진


카메라 앞에서 미소 짓는 원숭이들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6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탕코코 국립공원에서 사진작가 아눕 샤(Anup Shah)가 촬영한 짧은꼬리원숭이 사진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영국 월트셔에 사는 샤가 촬영한 사진에는 카메라를 보며 미소를 짓거나 우스꽝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는 검은짧은꼬리원숭이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검은짧은꼬리원숭이의 천진난만한 모습들은 지난 2014년 법정소송에 휩싸인 바 있다. 인터넷에서 ‘살인미소’ 원숭이로 유명해진 검은 짧은꼬리원숭이 ‘나루토’가 지난 2011년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을 방문한 영국 사진작가 데이비드 슬레이터(David Slater)의 카메라를 들고 자신의 미소를 담은 셀카를 찍었던 것.

▲ 영국 사진작가 데이비드 슬레이터(David Slater)의 카메라를 들고 자신의 미소를 촬영한 짧은꼬리원숭이 ‘나루토’


‘나루토’의 사진을 위키피디아가 무단으로 사용하면서 슬레이터와 위키피디아간의 법적 논쟁이 벌어졌다. 슬레이터는 사진 저작권은 자신의 와일드라이프 퍼스낼리티스에 있다며 사진 삭제를 요구했으며 위키피디아 측은 슬레이터가 직접 찍지 않은 사진이기 때문에 저작권이 없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샌프란시스 주연방 지방법원은 동물의 저작권 소유를 주장할 수 없다는 판결을 내렸다.

한편 지난해 5월 국제동물보호단체 페타(PETA)는 미국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에 원숭이가 직접 찍은 사진의 저작권을 그 원숭이가 가져야 한다는 소송을 제기했다.

사진·영상= Anup Shah , David Slater / Cold Stone youtube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