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니모를 찾아서’ 브루스 닮은 상어 ‘스누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애니메이션 속 상어처럼 미소를 짓는 상어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6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 해안에 나타난 ‘스누티’(Snooty)란 애칭의 상어에 대해 소개했다.

사진작가 캐시 젠슨(Cassie Jensen)에 의해 촬영된 사진 속에는 카메라를 보고 활짝 웃는 듯한 레몬 상어 ‘스누티’의 모습이 담겨 있다. 뾰족한 이빨을 드러낸 채 웃는 스누피의 모습이 마치 애니메이션 ‘니모를 찾아서’의 상어 ‘브루스’를 닮았다.

캐시는 “상어들을 보기 위해 수많은 다이빙을 해왔지만 ‘스누티’를 만난 것은 처음”이라며 “얘기만 듣던 그녀 만나기를 간절히 원했고 마침내 그녀를 봤을 때 나의 심장이 뛰기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항상 웃는 얼굴로 보이는 ‘스누티’는 플로리다 해안에서 잘 알려진 상어”라며 “그녀는 언제나 미소 지으며 우리 곁에 찾아와 줘서 매우 행복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레몬 상어(Lemon Shark)는 흉상어과에 속하는 상어의 일종으로 10피트(약 3m)까지 자라며 특정 깊이의 바닷속에서 볼 경우 빛 때문에 겉면이 노르스름하고 울퉁불퉁하게 보이는 것이 마치 레몬 껍질처럼 보인다고 해서 지어진 이름이다.

사진= Cassie Jensen Facebook / Disney Pixar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