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현장영상] 홍진영 ‘사랑한다 안한다’ 쇼케이스 첫 무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9일 신곡 ‘사랑한다 안한다’를 들고 쇼케이스 무대에 올랐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트토트퀸’ 홍진영이 9일 서울 마포구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쇼케이스를 갖고 1년 만에 신곡 무대에 올랐다.

신곡은 ‘사랑한다 안한다’로 사랑에 빠진 여자가 꽃잎을 하나하나 떼어내며 사랑을 점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전주 부분부터 흘러나오는 권병호의 부드러운 하모니카 연주에 박신원의 맛깔스러운 쓰리핑거 기타 연주, 홍진영 만의 간드러진 목소리가 귀를 잡아끈다.



‘사랑한다 안한다’는 이날 개봉한 영화 ‘조작된 도시’의 OST로 사용되기도 했다. 이에 대해 홍진영은 “‘조작된 도시’ 감독님이 먼저 러브콜을 보내주셨다. 함께 작업하자고 하셨다”라고 밝혔다.

홍진영은 ‘사랑한다 안한다’로 음악 무대에 오르는 한편 KBS ‘언니들의 슬램덩크 시즌2’의 멤버로 합류하며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