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신민아와 베드신 찍는 이제훈, 반응 봤더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베드신 촬영 중인 이제훈과 신민아 [tvN ‘내일 그대와’ 비하인드 영상 캡처]

신민아와 베드신을 찍으며 어쩔 줄 몰라하는 이제훈의 모습이 공개됐다.

tvN ‘내일 그대와’ 제작진은 지난 14일 공식 네이버TV채널에 ‘신민아X이제훈 애드립 뿜는 19금 베드신 메이킹’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지난 11일 방송된 ‘내일 그대와’ 4화에서 신민아가 이제훈의 집을 방문해 첫날밤을 갖는 장면의 NG컷이 담겼다.

소파에 나란히 앉아 부채질하는 신민아의 모습에 이제훈은 “더워?”라고 대사를 던졌다. 이에 신민아는 “왜? 벗으라고 하려고 그러지!”라며 대담한 애드립을 쳤고, 이제훈은 당황한 나머지 “못하겠어!”라고 외치며 수줍어했다.



이제훈과 신민아는 침대로 향해 달콤야릇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침대에 누워 있는 신민아를 물끄러미 바라보던 이제훈은 쑥스러운 듯 연신 웃음을 터트렸고, 신민아 역시도 부끄러운 웃음을 지어보였다.

한편 ‘내일 그대와’는 외모, 재력, 인간미까지 갖춘 완벽 스펙의 시간 여행자 유소준(이제훈)과 그의 삶에 유일한 예측불허 송마린(신민아)의 피할 수 없는 시간여행 로맨스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tvN에서 방송된다.

사진·영상=내일 그대와/네이버TV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