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착시현상 이용해 컴퓨터그래픽 버금가는 메이크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irjana Kika Milosevic 유튜브 채널

메이크업 하나로 컴퓨터그래픽에 버금가는 효과를 낸 영상이 화제다.

지난 20일 세르비아에 거주하는 메이크업 아티스트 미르자나 키카의 유튜브 채널에는 신체 내부가 들여다보이는 듯한 착시 현상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배 가운데에 벌집 모양 밑그림을 그리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이어 검정색과 보라색까지 색칠하자 배와 허벅지 부분까지 그물망으로 보이기 시작한다. 마치 몸속이 훤히 비치는 듯한 착시를 불러일으키는 것이다.



인간의 몸을 신비롭게 보여준 해당 영상은 지난해 공개된 영국 가수 케미컬 브라더스의 ‘와이드 오픈’ 뮤직비디오에서 착안했다. 케미컬 브라더스의 뮤직비디오는 컴퓨터그래픽으로 출연 배우의 몸을 서서히 그물망으로 변하는 모습을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메이크업으로 컴퓨터그래픽 효과를 내다니 놀랍다”, “놀라운 재능”이라며 찬사를 쏟아냈다.

한편, 미르자나 키카는 지난해 12월 날씬한 개미허리로 변하는 영상을 게재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사진 영상=Mirjana Kika Milosevic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