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재개봉작> 모니카 벨루치X뱅상 카셀 ‘라빠르망’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라빠르망’ 스틸컷

개봉 20주년을 맞아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개봉하는 ‘라빠르망’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1997년 개봉작 ‘라빠르망’은 ‘리자’(모니카 벨루치), ‘막스’(뱅상 카셀), ‘알리스’(로만느 보링거)의 아름답지만 지독하게 엇갈린 사랑을 그린 멜로 영화다.

공개된 예고편은 화려하고 아름다운 연극배우 ‘리자’에게 첫눈에 사랑을 느낀 ‘막스’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꿈에 그리던 사랑을 이룬 기쁨의 순간부터 갑작스러운 이별 후 느끼게 되는 오랜 슬픔과 후회의 감정까지 사랑을 통해 겪는 모든 감정이 섬세하게 이어진다.

오랜 시간이 흘렀지만 여전히 리자를 잊지 못한 막스에게 찾아온 신비한 여인의 정체와 하나 둘 밝혀지는 충격적 진실을 암시하는 대사들은 ‘라빠르망’이 선사하는 특별한 감성이다.

특히 금세기 최고 여배우로 인정받는 모니카 벨루치와 폭넓은 연기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선보이는 프랑스 국민 배우 뺑상 카셀의 20년 전 풋풋한 모습을 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모니카 벨루치와 뱅상 카셀의 아름다운 멜로 ‘라빠르망’은 3월 9일 개봉한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