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부패한 권력에 맞서다!…‘더 와처스: 비기닝’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더 와처스: 비기닝’ 예고편의 한 장면.

케이퍼 무비 ‘더 와처스’ 시리즈의 1편 ‘더 와처스: 비기닝’ 예고편이 공개됐다.

‘더 와처스’는 부패한 세상에 맞선 천재 해커와 악동 히어로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공개된 예고편은 평범한 소녀 ‘키라’가 절친 나스티아의 뺑소니 사고 소식을 듣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범인을 찾아가 나스티아의 수술비를 요구하지만, 부패한 권력가인 ‘폴리안스키’는 결정적 증거 앞에서도 경찰총장이 자신의 친구라며 상관없다는 태도를 보인다.

경찰조차 믿을 수 없는 절망적인 상황은 ‘정의가 사라진 부패한 세상’이라는 카피와 맞물려 ‘더 와처스’ 멤버들이 벌일 통쾌한 복수를 예고한다.

특히 와처스 군단이 ‘폴리안스키’가 거절하지 못할 제안을 준비하고, 진정제를 흥분제로 바꿔치기 하는 등 복수를 계획하는 장면은 사건 전개를 더욱 궁금케 한다.


와처스 군단의 작전에 휘말려 점점 이성을 잃고 무너져가는 폴리안스키는 그들의 뒤를 쫓기 시작한다. 하지만 그에 맞서 “이제 우리가 정의야”라고 답하는 군단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은 ‘더 와처스: 비기닝’에 대해 흥미를 높인다.

무너진 정의를 되찾고, 부패한 권력에 통쾌한 복수를 선사할 ‘더 와처스: 비기닝’은 오는 4월 6일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