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심리 스릴러 ‘샘 워즈 히어: 살인 마을’ 예고편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샘 워즈 히어: 살인 마을’ 스틸컷

세계 3대 판타스틱 영화제 공식 초청작 ‘샘 워즈 히어: 살인 마을’ 예고편이 공개됐다.

‘샘 워즈 히어: 살인 마을’은 미국 서부의 가정판매원 샘이 모하비 사막의 유령 마을에 고립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예고편은 CCTV 화면을 통해 누군가에게 감시당하는 주인공 ‘샘’(러스티 조이너)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어 괴이한 가면을 쓴 사람들의 표적이 된 ‘샘’이 공포에 떠는 모습은 긴장감을 높인다.

“난 아무도 안 죽였어”라고 외치는 샘을 끈질기게 쫓는 마을 사람들의 모습은, 이들의 추격 목적과 사건 전개를 궁금케 한다.

스릴 넘치는 예고편에 걸맞게 ‘샘 워즈 히어: 살인 마을’은 이미 해외 유수 판타스틱 영화제에서 인정받은 수작이다. 2016년 세계 3대 판타스틱 영화제 중 하나로 꼽히는 제49회 시체스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에서 한국영화 ‘부산행’, ‘아가씨’, ‘곡성’과 함께 오피셜 판타스틱 경쟁부문에 초청된 이력을 지니고 있다.

이외에도 장르 영화의 실험지인 제라르메 국제 판타지 영화제 비공식 경쟁 부문 등 6개 해외 영화제에 공식 초청돼 장르 영화로서 작품성을 입증받았다.

영화는 ‘샘 워즈 히어: 살인 마을’은 4월 13일 디지털 최초 개봉된다. 청소년 관람불가. 75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