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반복된 오늘에 갇혔다…‘7번째 내가 죽던 날’ 1차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7번째 내가 죽던 날’ 예고편의 한 장면.

베스트셀러 원작 영화 ‘7번째 내가 죽던 날’ 1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7번째 내가 죽던 날’은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은 ‘샘’이 알 수 없는 이유로 그날이 반복되는 것을 깨닫고, 오늘이 아닌 내일로 가기 위한 노력을 그린 타임루프(같은 시간을 반복해 사는 것) 판타지다.

공개된 예고편은 ‘샘’이 자신의 비밀을 말해주겠다고 한 뒤 시계가 밤 12시 39분이 되자마자 차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한다.

이후 샘의 “나의 하루는 반복돼. 계속”이라는 내레이션이 흐른다. 자신이 죽는 날이 계속된다는 사실을 알게 된 그녀가 당혹스러운 날들을 보내는 것이다.

“모든 것을 바꿔서라도 벗어날 수만 있다면…” 이란 카피는 ‘오늘’이 아닌 내일로 가기 위해 ‘샘’이 어떤 시도를 할지 궁금케 한다.

특히 타임루프로 죽는 날이 반복되는 독특한 설정과 내일을 기대할 수 없는 주인공의 감정에 대한 섬세한 묘사가 눈길을 끈다.

한편, 영화의 원작은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는 물론 아마존닷컴 올해의 책으로 선정될 만큼 탄탄한 스토리를 자랑한다. 또 ‘23 아이덴티티’, ‘문라이트’ 제작진의 참여가 작품의 신뢰도를 높인다.

영화는 오는 5월 개봉 예정이다. 15세 관람가. 98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