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어느 가출 소녀의 이야기 ‘꿈의 제인’ 티저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꿈의 제인’ 스틸컷.
엣나인필름, CGV아트하우스 제공.

영화 ‘꿈의 제인’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가출 소녀 소현은 진짜 가족처럼 자신을 돌봐주던 오빠 정호가 사라지자 홀로 남는다. 우연히 트랜스젠더 제인을 알게 되면서, 그녀가 보살피는 가출팸(가족 같은 가출한 아이들의 공동체)에 들어간다. 제인의 가출팸은 진짜 가족 못지않게 다정하다. 그렇게 소현은 안정된 삶을 찾기 시작한다. 하지만 소현의 행복은 오래가지 않는다.

영화 ‘꿈의 제인’은 어디에도 받아들여지지 못한 소녀 ‘소현’과 누구와도 함께하길 원하는 미스터리한 여인 ‘제인’의 특별한 만남을 그렸다.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올해의 남·여배우상을 비롯해 제42회 서울독립영화제에서 관객상을 수상해 주목받았다.

자신을 구해줄 누군가를 기다렸다는 소현의 목소리로 시작한 예고편은 문이 열리며 나타난 제인의 강렬한 분위기가 작품을 궁금케 한다.

조현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꿈의 제인’은 ‘응답하라 1988’로 낯익은 이민지가 소녀 ‘소현’ 역을, 영화 ‘우리 손자 베스트’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인 구교환이 트랜스젠더 ‘제인’ 역을 맡았다.

영화는 오는 5월 31일 개봉 예정이다. 청소년 관람불가. 104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