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춘천MBC사장 ‘메롱’ 동영상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미오TV 유튜브 채널 캡처

춘천MBC 송재우 사장의 ‘메롱’ 동영상이 논란이다.

지난 26일 ‘혓바닥 테러’라는 이름으로 미디어오늘 유튜브 채널인 ‘미오TV’에 게시된 이 영상은 공개 하루 만에 수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영상을 보면, 언론노조 MBC본부 춘천지부 조합원 10여 명이 춘천MBC 사옥 앞에서 ‘송재우 사장 퇴진’ 피켓을 들고 있다. 이때 송 사장이 회사 관용차를 타러 나오더니 전 조합원들을 향해 혀를 내민다. 조롱과 혐오를 겉으로 드러낸 것이다.


이에 대해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는 18개 지역 일제히 성명을 내고 송재우 사장 사퇴를 촉구했다.

언론노조 MBC본부 지역 지부는 지난 27일 성명에서 “파업 중인 노조원들을 모욕하는 공영방송 사장의 저급한 행위가 해외토픽에 날 만한 신기하고 재미있는 이야깃거리일지 모른다. 하지만 춘천MBC 구성원들에게는 자괴감에 얼굴을 들 수 없게 하는 사건”이라며 송 사장을 향해 “춘천MBC를 떠나라”고 강하게 요구했다.

이날 미디어오늘과의 통화에서 송 사장은 “조합원에게 ‘메롱’ 한 적이 없다. 고개를 흔들고 그냥 나왔다”며 부인했다. 이에 미디어오늘 측이 “사진에 찍혔다”고 말하자 “짜증이 나서 그랬지 조합원을 조롱할 생각은 없었다”고 해명했다.

사진 영상=미오TV 유튜브 채널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