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5억 보험’ 각선미 소유자, 걸스데이 유라 화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걸스데이 유라 [사진=bnt]

꾸밈없으면서도 세련된 외모, 건강미 넘치는 몸매, 털털한 성격으로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는 걸스데이 유라가 최근 bnt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유라는 원피스부터 모던한 블라우스룩까지 다양한 느낌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특유의 매력을 뽐냈다.

▲ 걸스데이 유라 [사진=bnt]

무엇보다 ‘5억 보험’을 들어 화제가 된 각선미와 볼륨감 넘치는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유라는 “제 몸은 단점도 많다. 골반 위치가 높은 편이라 다리가 길어 보이지만 반대로 허리가 짧아서 허리선이 없어 보인다. 팔뚝에 살도 많은 편”이라며 자신의 콤플렉스를 털어놓았다.

▲ 걸스데이 유라 [사진=bnt]

독보적인 섹시 카리스마로 수많은 걸그룹 중에서도 단연 돋보이는 걸스데이. 언제까지 섹시한 콘셉트를 가져갈 수 있을지 물어봤다. 유라는 “여자들은 서른 살에도 섹시한 것 같다. 서른 살이 제일 섹시할 수 있는 나이라고 생각한다. 연륜은 무시 못한다. 앞으로도 열심히 행복하게 활동할 생각”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 걸스데이 유라 [사진=bnt]

한편 유라가 속한 걸스데이는 지난달 27일 신곡 ‘아윌비 유어스’(I’ll be yours)로 1년 8개월 만에 컴백했다.

사진·영상=bnt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