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인도네시아 더위도 날려버린 K팝 팬들의 축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우승팀 ‘에이스(A.C.E.S)’
지난 29일(현지시간) 오후 1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도심에 위치한 롯데 쇼핑 애브뉴(Lotte Shopping Avenue)의 아이스 팰리스(Ice Palace)에서 ‘2017 K-팝 커버댄스 페스티벌 인 인도네시아’가 성황리에 진행됐다.

지난 29일(현지시간) 오후 1시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도심에 위치한 롯데 쇼핑 애브뉴(Lotte Shopping Avenue)의 아이스 팰리스(Ice Palace)에서 ‘2017 K-팝 커버댄스 페스티벌 인 인도네시아’가 성황리에 진행됐다.

사전에 200개에 가까운 동영상이 접수되었을 만큼 행사 전부터 인도네시아의 한류 팬들 사이에서 큰 이슈가 되었을 뿐 아니라, 이들 중 단 15개 팀만이 본선 무대에 초청을 받아 행사 전부터 뜨거운 경쟁이 예고되었다.

특히 1,000여 명의 K팝 팬들이 행사장은 물론, 해당 쇼핑몰의 일부를 차지해 인산인해를 이루었을 뿐만 아니라, 행사가 열린 자카르타(Jakarta) 지역 뿐 아니라 말랑(Malang)과 반둥(Bandung) 등 상당한 거리를 한 걸음에 달려온 팀도 다수 참가해 인도네시아 현지에서의 K팝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심사 후 집계를 통해 우승자를 가리기까지 20여 분이 걸렸을 정도로 우수한 팀들이 각축을 벌인 이번 인도네시아 본선 무대는 해외에서 인기 몰이를 하고 있는 신인 그룹 카드(K.A.R.D)의 ‘오나나’와 ‘Don’t recall’을 완벽히 커버한 4인조 혼성팀 ’에이스(A.C.E.S)’가 우승을 차지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우승 팀의 리더인 아르야 프라타마(Arya Pratama, 26)씨는 “인도네시아 내 최고의 커버댄스 무대에서 우승을 차지할 것이라곤 생각하지 못했다”면서 “이번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방탄소년단의 콘서트도 포기하고 왔는데, 정말 기쁘다. 한국 가기 전까지 열심히 가다듬어 최고의 무대를 보이겠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본 행사를 공동주최한 천영평 인도네시아 한국문화원장은 축사를 통해 “한류와 KPOP을 사랑하는 인도네시아 국민들이 이렇게 많다는 것을 다시 한 번 실감했다”면서 “한국문화원은 여러분들과의 활발한 소통을 통해 한국 문화가 좀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K팝 커버댄스 페스티벌은 지난 2011년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7년째 열리는 온·오프라인 한류 융합콘텐츠로, 세계 각국의 팬들과 지속적인 한류를 공유하고 긍정적인 공감 확산을 목적으로 한다. 각 국의 본선 우승자들은 5월 31일부터 서울에서 열리는 한국 최종 결선 무대에 초청된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