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바람 빠지는 피카츄 인형에 달려든 남성 정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지난달 30일 인천 송도에서 열린 ‘포켓몬 월드 페스티벌’에서 일어난 해프닝을 담은 영상이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까지 화제가 됐다.

이날 행사를 담은 영상을 보면, 관객 앞에 선 10마리의 피카츄가 음악에 맞춰 춤을 추고 있다. 한참 공연이 이어지던 중 돌발상황이 발생한다. 한가운데서 독무를 선보이던 피카츄가 바람이 빠지며 점점 구겨지기 시작한 것.



때마침 스태프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