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쓰레기통 뒤지던 야생곰 내쫓는 확실한 방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매번 쓰레기통을 뒤엎는 야생곰의 도발을 영리하게 물리친 집주인의 재치가 화제다.

15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허프포스트’(Huffpost)는 지난 2일 미국 버지니아 살렘의 가정집 쓰레기통을 뒤지려는 야생 곰 영상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2일 늦은 밤. 광대 인형이 매달려 있는 쓰레기통에 거대한 야생 흑곰 한 마리가 다가왔다. 배고픈 곰은 쓰레기통 입구에 코를 킁킁거리며 먹을 것을 찾았다.

잠시 뒤, 쓰레기통 입구를 입으로 물어 쓰러트리려는 순간, 광대 인형의 눈이 번쩍거리면서 미친 듯이 웃기 시작했다. 예상치 못한 광대 인형의 움직임에 곰이 화들짝 놀라 달아났다.

집주인은 매번 쓰레기통을 뒤엎어 마당을 엉망으로 만드는 곰의 횡포를 막기 위해 이같은 광대 인형을 쓰레기통에 설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버지니아주에서는 1년에 133달러 요금을 지불하고 면허를 얻으면 흑곰 사냥이 가능하며 흑곰 사냥기간은 매년 10월 1일부터 이듬해 1월 4일까지다. 사냥철에 사냥된 흑곰의 숫자는 2009년이며 총 2325마리가 사살됐다.

사진·영상= ViralHog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