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우리가 미처 몰랐던 성주 사람들의 이야기… ‘파란나비효과’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다큐멘터리 영화 ‘파란나비효과’ 스틸컷
인디플러그 제공.

사드 배치 반대 투쟁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파란나비효과’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파란나비효과’는 성주 사드 배치 반대 투쟁을 담은 작품으로 사드 문제에 관한 첫 번째 다큐멘터리 영화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2016년 7월 13일 사드 배치가 성주로 결정된 장면과 성주 내 제3부지를 요청하는 성주 군수의 기자회견, 제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기습으로 장비가 반입되는 상황이 담겨 있다.

또 처음엔 그저 전자파가 아이들에게 해가 될까 반대했던 엄마들은 사드가 단순한 전자파 문제만이 아니라는 것을 깨닫게 되면서, 평화를 지키기 위한 행동을 시작한다.

이후 성주 사람들은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인간띠가 되어 한목소리로 ‘사드가고 평화오라!’를 외친다. 또 파란나비를 만들고 촛불을 든다.

‘파란나비효과’를 연출한 박철문 감독은 “성주에 사드 도입이 결정된 후, 굴하지 않고 반대하는 분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과거의 이야기가 아니라 현재 진행 중인 이야기”라며 사람들이 지속적으로 사드문제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 다큐멘터리상을 수상한 ‘파란나비효과’는 6월 22일 개봉한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