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꽃길 찾아 떠나는 길고양이 로드무비…‘나는 고양이로소이다’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예고편의 한 장면.
리틀빅픽처스 제공.

고양이 시점에서 진행되는 독특한 설정의 다큐멘터리 ‘나는 고양이로소이다’가 오는 6월 개봉을 앞두고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나는 고양이로소이다’는 행복한 삶을 꿈꾸는 한국의 길고양이가 이웃나라 대만과 일본으로 직접 여행을 떠난다는 설정의 본격 길고양이 로드무비다. 씨엔블루 강민혁이 내레이션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연간 50만 명의 관광객이 찾아와 ‘고양이 마을’이라 불리는 대만의 명소 허우통과 사람보다 고양이가 더 많이 살아 ‘고양이 섬’이라 불리는 일본의 아이노시마 등 인간과 길고양이가 공존하는 이웃나라들을 만날 수 있다.

특히 사람을 피하지 않고 거리 곳곳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는 대만과 일본 길고양이들과 달리 도시 뒷골목에서 사람들의 발길을 피해 몸을 숨기는 한국의 길고양이 모습은 씁쓸함을 자아낸다.

이렇듯 영화는 과연 한국의 길고양이들도 사람과 함께 길 위에서 행복하게 공존할 수 있을지 생각해보게 한다.

길 위에서 사람과 함께 마음껏 먹고, 자고, 놀고, 사랑하는 방법을 찾고자 길을 떠난 길고양이 이야기를 담은 ‘나는 고양이로소이다’는 오는 6월 8일 개봉 예정이다. 전체 관람가. 90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