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히트곡부터 신곡까지…해체 앞둔 씨스타 고별 무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그룹 씨스타가 굿바이 스페셜 무대를 선보였다.

1일 오후 생방송 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한 씨스타는 ‘터치마이바디’(Touch My Body), ‘러빙유’(Loving U), ‘쉐이크 잇’(SHAKE IT) 등 그동안의 히트곡을 총망라하는 특별 무대를 가졌다. 관객들은 씨스타의 노래를 따라 부르며 박수를 보냈다.



이어 신곡 ‘론리’의 무대가 최초로 공개됐다. 씨스타는 차분하고 슬픈 감성의 노래를 열창하며 마지막의 애틋함을 드러냈다.

씨스타는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 등에도 출연해 스페셜 무대를 선보일 계획.

한편 씨스타는 2010년 6월 3일 ‘푸쉬 푸쉬’(Push Push)로 데뷔해 7년간 수많은 히트곡을 남겼다. 씨스타는 6월 전속 계약 만료를 앞두고 제2의 인생을 위해 해체를 결정했다.

사진·영상=엠카운트다운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