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낮잠 자던 여성의 귓속으로 들어간 거미, 과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만약 귓속으로 벌레가 들어온다면?

11일(현지시간) 미국 허프포스트는 최근 인도의 한 여성 귓속에 들어간 거미 영상을 기사와 함께 소개했다.

인도 남부에 살고 있는 ‘라시미.L’이란 이름의 여성. 베란다에서 잠을 자던 그녀의 귓속으로 거미 한 마리가 들어간 것이다. 잠에서 깬 여성은 두통과 함께 귓속의 얼얼함을 느꼈으며 라시미의 남편은 곧장 그녀를 병원으로 데려갔다.

라시미를 진료한 의사는 그녀의 귓속에 거미를 발견한 후, 빛으로 유인해 거미를 끄집어냈다.

콜롬비아 아시아 병원 의사 산토시 시바스와미는 “살아 있는 생물체가 사람의 귓속으로 들어갔을 경우, 사람의 긴장감은 곤충이 빠져나간 걸 더욱 어렵게 만든다”고 전했다.



귀에 벌레가 들어갔을 경우 손가락이나 핀셋으로 꺼내려하면 벌레가 더 깊숙이 들어갈 수 있으므로 어두운 곳에서 손전등을 비춰 나오게 하거나 베이비오일, 식용유, 알코올 등을 몇 방울 떨어뜨려 벌레를 떠오르게 한 후 제거하는 것이 좋은 방법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 Columbia asia hosptial youtube / Newslions Media Network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