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유튜브 스타 마르퀴즈 스콧은 누구?…오는 18일 첫 내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마르퀴즈 스콧
사진=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리웨이 제공.

세계적인 스트리트 댄스의 레전드이자 덥스텝 댄스의 대가 ‘마르퀴즈 스콧’이 오는 18일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한다.

마르퀴즈 스콧은 1981년 미국 캘리포니아 태생으로, 덥스텝(Dub step) 음악에 흘러내리는 듯하지만, 절도 있는 강렬한 몸동작으로 수많은 팬과 아티스트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최근 전 세계에서 가장 핫한 댄서로 활약 중이다.

그는 친구들과 여행하며 직접 올린 유튜브 채널 영상으로 온라인상에서 처음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재 자신의 채널 구독자만 약 200만명, 영상 조회수는 무려 3억 7000만 뷰에 달하는 등 화제를 불러 일으켰다.

길거리, 마트, 주유소, 버스 정류장 등 모든 공간을 무대로 삼아 놀라운 동작들을 선보이는 그는 일순간에 ‘덥스텝 댄스의 대가’로 떠올랐고, 코카콜라 광고와 엘렌 드제네러스쇼 출연 등 다양한 채널에서 모습을 드러내며 댄서들의 자존심과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첫 내한을 앞두고 마르퀴즈 스콧은 “한국을 방문하게 되어 너무나 기쁘다. 전자맨의 뮤직비디오 출연을 위한 방문이고 TV 프로그램도 출연할 계획”이라며 ”혹시라도 저를 보게 되면 응원해 달라”고 인사를 전했다.

한편 마르퀴즈 스콧은 18일 입국해 6박 7일간의 바쁜 국내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사진, 영상=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 & 리웨이, WHZGUD2 유튜브 채널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