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인형 같은 외모…‘배스킨라빈스 소녀’ 정다빈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정다빈 인스타그램

‘배스킨라빈스 소녀’로 얼굴을 알린 아역 배우 출신 정다빈의 근황이 이목을 끈다.

최근 정다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전증 최고’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영상 속 정다빈은 긴 머리를 늘어뜨린 채 카메라를 응시하더니 이내 미소 짓는다. 여전히 큼직한 눈망울과 인형 같은 외모에 누리꾼들은 “정말 예쁘다”, “미모 대박”이라는 칭찬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정다빈 🌿(@da_bin4)님의 공유 게시물님,


한편 정다빈은 2003년 배스킨라빈스 CF에서 깜찍하고 귀여운 외모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이후 꾸준히 연기를 하며 영화 ‘여고생 시집가기’ ‘연리지’에 아역으로 출연하고, 드라마 ‘뿌리 깊은 나무’ ‘인생은 아름다워’, ‘옥중화’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다져왔다. 현재 정다빈은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 견희 역으로 출연 중이다.

사진·영상=정다빈 인스타그램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