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전국노래자랑 MC도 놀란 어느 여성 참가자 무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KBS1 ‘전국노래자랑 서초구 편’ 방송화면 캡처.
& Knowledge Bowling/유튜브

전국노래자랑 무대에 오른 한 여성 참가자가 화제다.

1일 방송된 KBS2 전국노래자랑 ‘서초구’ 편에 출연한 이라경(서울 중랑구 면목동, 22)씨가 그 주인공이다. 이날 이씨는 ‘시골 영감 처음 타는 기차놀이로’라는 가사로 잘 알려진 ‘서울구경’을 위해 무대에 올랐다.

이씨는 반주가 시작되자 넘치는 끼와 코믹 춤으로 청중을 압도했다. 그렇게 한바탕 무대를 뒤흔든 이씨는 심사위원들로부터 ‘딩동댕’을 받았다.

무대를 마친 이씨를 맞은 진행자 송해는 “대단하다. 대단하셔”라며 감탄했다. 이어 그는 “이 노래는 홀쭉이 양석천 선생이 예전부터 불렀고, 이후 친구 서영춘씨가 많이 불렀다. 난 이렇게 오두방정 떨면서 노래하는 건 처음 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송씨는 “오두방정이라는 것이 불쾌한 얘기가 아니다. 아무나 못하는 방정”이라며 긍정적 의미임을 전했다. 이어 그가 “대단하다. 어떻게 이 노래를 부르려고 했냐”고 질문하자 이라경 씨는 “제가 웃음이 없는데, 이 노래를 부르면 웃을 수밖에 없다”고 답하며 크게 웃었다.

그러자 송씨가 “힘들지 않으면 재미있는 노래 더 들어봤으면 좋겠다”고 청하자 이씨는 망설임 없이 ‘천태만상’ 무대를 선보였다.

한편, 이라경씨는 예선전 무대에서도 남다른 끼를 발산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