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쥬세페 토르나토레 감독 & 엔니오 모리꼬네 음악…‘시크릿 레터’ 티저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시크릿 레터’ 티저 예고편의 한 장면.
디스테이션 제공.

‘시네마 천국’을 연출한 쥬세페 토르나토레 감독과 영화음악의 거장 엔니오 모리꼬네의 환상적인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시크릿 레터’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시크릿 레터’는 사랑하는 연인의 갑작스러운 죽음 후, 그에게서 비밀스러운 편지들이 전해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낭만적인 이탈리아 보르고벤토소 섬의 아름답고 신비로운 풍경과 함께 ‘에드’의 편지를 받고 행복한 미소를 짓는 ‘에이미’ 모습으로 시작한다.

헤어짐이 아쉬워 애틋한 눈길로 손 키스를 전하는 ‘에드’로 분한 제레미 아이언스의 로맨틱한 모습과 그런 그에게 다정하게 손을 흔드는 연인 ‘에이미’로 분한 올가 쿠릴렌코의 모습은 감미롭고 낭만적인 로맨스를 예고한다.

“난 너를 절대 떠나지 않아”, “당신이 너무 그리워”란 대사는 이들이 그릴 사랑이 남길 진한 여운을 예고한다.

영화는 ‘시네마 천국’의 쥬세페 토르나토레 감독과 ‘황야의 무법자’,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 ‘미션’ 등 세기의 영화음악을 선보인 엔니오 모리꼬네 음악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오랜 팬들의 관심을 모은다.

또 ‘피노키오’, ‘베스트 오퍼’ 등 다양한 작품으로 감각적인 미술을 선보인 ‘마우리지오 사바티니’ 미술감독의 합류 역시 작품의 세련된 미장센을 기대케 한다.

영화 ‘시크릿 레터’는 오는 11월 개봉 예정이다. 12세 관람가. 121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