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더 나이트메어: 티나의 악몽’ 11월 2일 개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더 나이트메어: 티나의 악몽’ 스틸컷
싸이더스 제공.

미스터리 판타지 ‘더 나이트메어: 티나의 악몽’이 11월 2일부터 IPTV와 디지털케이블 VOD를 통해 서비스된다.

10대 소녀 ‘티나’는 여름밤 광란의 파티에 초대된다. 화려한 조명과 몽환적인 음악에 취해 있던 티나는 숲에서 기이한 형체를 목격하게 된다. 그것은 생물학 수업에서 배운 ‘배아’와 비슷한 형태의 기이한 생명체다.

잠시 환영을 봤다고 생각한 순간 예기치 않은 사고가 그녀를 덮친다. 하지만 곧 조금 전 겪은 모든 일들이 꿈이었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이후 반복되는 일상 속 티나의 눈앞에 정체불명의 괴생명체가 등장한다.

영화 ‘더 나이트메어: 티나의 악몽’은 방황하는 10대 소녀 ‘티나’에게 어느 날부터 정체불명의 괴생명체가 보이기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영화는 중남미 최대의 판타스틱 영화제인 제12회 브라질판타스포아 국제판타스틱영화제 베스트 인터내셔널 필름상 수상, 제40회 토론토국제영화제, 제59회 런던국제영화제, 제33회 뮌헨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 영화제에 공식 초청 및 후보작으로 선정되며 이목을 끌었다.

해외 언론과 평단은 “벼랑 끝에 놓인 십 대 소녀의 인생을 탁월하게 묘사했다!”(Eye For Film), “완성도 높은 비주얼로 강렬함을 선사하는 서스펜스”(Screen International) 등 스타일리시한 비주얼과 독특한 영화적 설정에 대해 호평했다.

이렇듯 독특한 설정이 돋보이는 영화 ‘더 나이트메어: 티나의 악몽’은 11월 2일 IPTV와 디지털을 통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청소년 관람불가. 91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