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 메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 메인 예고편의 한 장면.
찬란 제공.

세계 유수 영화제와 평단을 사로잡은 영화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는 모든 것이 낯설고 조심스러운 여자와 모든 것이 식상하고 권태로운 남자가 매일 밤 같은 꿈을 꾸면서 조금씩 가까워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데뷔작으로 칸영화제 황금카메라상을 수상한 일디코 엔예디 감독의 18년 만의 신작이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에는 같은 꿈을 꾸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마리어와 엔드레가 서로를 이해하며 조금씩 가까워지고, 또 사소한 오해로 갈등을 겪으며 사랑이 깊어지는 과정을 현실적으로 담아내 눈길을 끈다.

특히 “에드워드 호퍼의 그림이 떠오르는 감각적인 연출”(Sight and Sound)이라는 평을 이끌어낼 만큼 아름다운 영상미가 감탄을 자아낸다.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황금곰상을 포함, 4관왕을 수상한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는 시드니영화제, 취리히영화제, 홍콩국제영화제, 토론토국제영화제, 산세바스티안국제영화제 등 각종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며 관객과 평단의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국내에서는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상영되어 호평세례를 받았으며, 일반상영 전 회 차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일디코 엔예디 감독은 “개인이 가진 신념과 문화가 각기 다른 세상 속에서 꿈이라는 매개를 통해 사람들이 서로 연결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며 연출 소감을 밝혔다.

로튼토마토 신선도 96%를 받은 드리밍 러브스토리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는 11월 30일 개봉한다. 청소년 관람불가.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