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사고 현장서 구조 도운 해리슨 포드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지난 2015년 12월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영화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 팬 이벤트에 참석한 해리슨 포드.

최근 뉴욕의 한 도로에서 교통정리하는 모습에 이어 사고 현장서 여성을 구조하는 해리슨 포드(Harrison Ford·75)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19일(현지시간) 영국 더 선은 할리우드 배우 해리슨 포드가 미국 캘리포니아 주 산타 폴라 프리웨이에서 제방과 충돌 후 언덕 밑으로 추락한 차량서 여성 운전자를 구조했다고 보도했다.

목격자에 따르면 당시 해리슨 포드는 사고 차량의 뒤를 따르던 중이었으며 그의 앞차가 제방과 충돌한 후 언덕 밑으로 추락하자 해리슨 포드는 차를 바로 세운 뒤 구조에 나섰다.

현장에 경찰관들이 도착하자 해리슨 포드는 사고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주는 친절도 잊지 않았다.

지난 9월 11일 해리슨 포드는 뉴욕 퀸즈 미드타운 터널 앞 사고로 교통 체증이 발생하자 차량에서 내려 교통정리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반면 해리슨 포드는 잦은 비행기 사고로도 유명하다. 비행기 조종하는 게 취미인 해리슨 포드는 지난 2015년 3월 제2차 세계 대전 당시 경비행기를 타고 캘리포니아주 산타모니카 공항에 이륙 직후 엔진 고장으로 공항 근처 펜마 골프장에 추락해 팔이 부러지고 머리를 다치는 사고를 당했다. 또한 지난 2월 13일에는 자신의 허스키 비행기를 몰다가 오렌지 카운티 존 웨인 공항의 유도로에 착륙하는 사고를 낸 바 있다.

사진= 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