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아뿔싸!’ 수족관에 빠진 배달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중국 한 배달원이 물건을 배달하기 위해 중국 허베이성 우안시의 한 호텔을 찾았다. 그런데 호텔 로비에 들어선 그는, 곧 온몸이 물에 흠뻑 젖는 황당한 일을 당했다.

이유는 바로 그가 호텔 로비 바닥에 설치된 수족관을 발견하지 못해 빠져버린 것이다. 이에 외신들은 물에 빠진 남성이 수족관 위에 유리 덮개가 있는 것으로 착각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슬랩스틱 코미디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하는 남성의 굴욕적인 순간은 최근 유튜브를 통해 공유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 영상=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