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LA 밤하늘 UFO 소동, 알고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트위터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밤하늘에 뜬 정체불명의 비행체가 온라인에서 화제가 됐다.

미국 LA타임즈 등에 따르면, 이날 LA 시당국과 소방국, 방송사 등에는 문의전화가 빗발쳤다. 캄캄한 밤하늘에 정체불명의 비행체가 하얀 연기를 내뿜으며 날아가고 있었기 때문이다.

비행체의 모습은 카메라에 담겨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빠른 속도로 확산했다. 누리꾼들은 “혹시 UFO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괴소문이 나돌자 LA 소방당국은 “민간업체의 위성 발사”라며 시민들을 안심시켰다.

실제로 비행체의 정체는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민간 우주 사업체 ‘스페이스X’가 LA 북서쪽에 있는 캘리포니아주 벤덴버그 공군기지에서 쏘아 올린 ‘팰컨 9 로켓’이었다. 팰컨 9 로켓이 독특한 궤적을 그리며 날아가면서 이같은 해프닝을 빚은 것이다.

머스크는 트위터를 통해 팰컨9 로켓의 발사 영상을 공유하면서 “북한에서 날아온 핵 외계인 UFO”라는 농담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스페이스X는 올해 18번째 팰컨 9 로켓 발사에 성공해 민간 부문 연간 최다 기록을 세웠다.

사진·영상=트위터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