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굴착기 동원해 새끼 코끼리 구한 마을 주민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우물에 빠진 새끼 코끼리를 구하려고 굴착기까지 동원한 마을 주민들의 따뜻한 사연이 전해져 훈훈함을 주고 있다.

최근 인도 매체 인디아닷컴에 따르면, 새끼 코끼리는 인도 케랄라주에 있는 강을 건너다가 그만 인근 우물에 빠져 옴짝달싹도 못하는 상태가 됐다. 우물 위로 올라오려고 안간힘을 써봐도 진흙에 미끄러져 발만 동동 구를 뿐이었다. 그러기를 5시간째, 코끼리의 모습을 지켜보던 마을 사람들은 당국의 협조 아래 우물을 해체해 코끼리를 구하기로 했다. 코끼리 구조 작업에는 굴착기까지 동원됐다.

굴착기로 땅을 파내 어느 정도의 공간을 만들어주자 코끼리는 길을 따라나와 무리와 합류했다. 어미 코끼리는 마을 사람들에게 코를 흔들어 보였다는 전언이다. 마을 사람들은 어미 코끼리가 감사 인사를 전한 것이라 믿고 있다.

새끼 코끼리의 구조 순간을 담은 영상은 유튜브에서 29일 현재 65만 건 이상의 조회 수를 기록 중이다.

사진·영상=ViralHog/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