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아들의 성정체성을 알게된 엄마…‘환절기’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환절기’ 예고편 한 장면.
리틀빅픽처스 제공.

부산영화제 관객상 수상작 ‘환절기’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환절기’는 어느 날 갑자기 아들과 아들의 친구, 둘 사이에 숨겨진 비밀을 알게 되는 엄마의 이야기를 그렸다. 엄마 ‘미경’ 역은 배종옥이 맡았고, ‘미경’의 아들 ‘수현’ 역은 지윤호가, 그의 친구 ‘용준’ 역은 이원근이 맡아 열연했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아들과 그의 친구가 동성 연인임을 알게 된 미경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갈 데가 없대. 나도 도망칠 데가 없네…”라는 미경의 대사는 비밀을 맞닥뜨린 그녀의 안타까운 감정을 고스란히 전한다.

영화는 원작 그래픽 노블 ‘환절기’의 섬세한 감성과 스토리를 안정적인 연출력으로 완성한 작품이다.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섹션에 공식 초청되며 KNN관객상을 수상했다.

이동은 감독은 영화 ‘환절기’에 대해 “환절기에 많이 감기에 걸린다. 크고 작든 변화도 겪는다. 영화 속 인물들도 그렇다”며 제목에 대한 의미를 언급한 바 있다.

한 번도 짐작하지 못했던 계절을 만나는 세 사람의 가슴 아프고 아름다운 이야기 영화 ‘환절기’는 오는 2월 22일 개봉한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