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기아차, 슈퍼볼 광고 티저영상 공개…F1 챔피언 등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두 대의 스팅어와 외딴 레이싱 트랙, 그리고 F1(포뮬러원) 챔피언 에머슨 피티팔디.

기아차 미국판매법인(KMA)이 다음 달 4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미네소타 주 유에스뱅크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8 슈퍼볼에서 선보일 광고의 티저 영상을 25일 유튜브에 공개했다.

30초짜리 티저 영상을 보면 기아차 스포츠 세단 스팅어 두 대가 황량하게 버려진 듯한 레이싱 트랙 출발선 위에 나란히 놓여있다.

F1에서 두 차례 우승하고 인디애나폴리스 500 챔피언에도 두 번 오른 베테랑 카레이서 에머슨 피티팔디의 모습이 보인다. 다른 한 명의 레이서는 베일 속에 싸여있다.

기아차는 슈퍼볼 경기 3쿼터에 60초짜리 광고 풀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기아차는 ‘2018 북미 올해의 차’ 승용차 부문 최종 후보(파이널리스트)에 오른 스팅어를 슈퍼볼의 주역으로 띄웠다.


스팅어는 BMW 5시리즈, 아우디 A5 스포츠백, 포르셰 파나메라 등과 당당히 겨뤘고 유럽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기아차는 지난해 슈퍼볼 광고 ‘영웅의 여정(Hero’s Journey)‘ 편으로 미국 종합일간지 USA투데이의 광고 선호도 조사 ’애드미터‘에서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2010년부터 9년 연속 슈퍼볼 광고에 참여하는 기아차는 작년에는 코미디언 멀리사 매카시가 니로를 타고 남극과 초원을 누비며 고래보호 등 생태 보존 활동을 벌이는 모험담을 소재로 삼았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