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염산 테러’ 연상케 하는 실험 진행한 유튜버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유튜브 영상 캡처

한 유튜버가 ‘염산 테러’를 떠올리게 하는 실험 영상을 진행해 누리꾼들의 비난을 사고 있다.

유튜브에서 66만여명의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는 유튜버 아리야 모살라(22)는 이달 초 ‘사람들 얼굴에 물 던지기’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국 런던의 한 도로에서 촬영된 이 영상에는 지나가는 사람들의 얼굴에 물 한 컵을 뿌린 뒤 줄행랑을 치는 유튜버의 모습이 담겼다.

문제가 된 것은 이런 유튜버의 행동이 단순히 무례한 행동을 넘어 영국 시민들에게는 ‘염산 테러’를 연상케 한다는 점이다. 영국 런던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런던 내에서는 염산 테러 범죄가 급증하고 있다. 실제 2015년 261건이었던 염산 테러 건수는 2016년 454건으로 증가했다. 사회 전반에 ‘염산 테러’에 대한 공포감이 자리잡고 있는 것이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런던에 염산 테러가 증가하고 있다는 걸 생각해봤다면 이건 단순한 장난으로 볼 수 없다”, “어리석은 행동이다”, “도를 지나쳤다”라는 비난의 댓글을 달았다.

사진·영상=ItzArya/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