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실화 바탕으로 한 범죄 액션…‘프렌치 커넥션’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프렌치 커넥션: 마약수사’ 메인 예고편 한 장면.
더블앤조이픽쳐스 제공.

장 뒤자르댕 주연의 ‘프렌치 커넥션: 마약수사’(이하 프렌치 커넥션)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프렌치 커넥션’은 무법천지 마르세유 내 막강한 마약 조직 ‘잠파’ 일당을 소탕하기 위한 치안판사 ‘미셸’의 혈전을 그린 범죄 액션 영화다.

영화 ‘아티스트’로 프랑스 배우 최초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은 장 뒤자르댕을 비롯해 질 를르슈, 셀린느 살레테, 멜라니 두티, 브누아 마지멜까지 명실상부 최고 프랑스 배우들이 출연한다.

영화의 배경은 마피아들 간의 영역 싸움은 물론 10대들에게까지 마약이 퍼진 1970년대 마르세유다. 그곳은 ‘프렌치 커넥션’의 손이 닿지 않은 곳이 없을 정도로 무법천지인 상황이다.

조직범죄를 담당하게 된 치안 판사 ‘미셸’(장 뒤자르댕)은 마약 밀매 조직 소탕 작전에 투입된 뒤, 신변이 위협받는 상황을 맞게 된다. 가족과 일 사이에서 갈등하게 된 그는 그럼에도 밤낮을 가리지 않고 마약 조직 소탕을 위해 고군분투한다.

예고편 말미, ‘미셸’과 ‘잠파’(질 를르슈)가 대면하는 장면은 극의 팽팽한 신경전을 예고하며 결말을 궁금케 한다. 특히 “첫 장면부터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강렬하고 매혹적이다”(San Francisco Chronicle), “혼을 빼앗는 범죄 액션”(Washington Post) 등 극찬 리뷰가 이어져 영화의 완성도를 기대케 한다.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수상자 장 뒤자르댕의 열연으로 기대를 모으는 범죄 액션 영화 ‘프렌치 커넥션’은 오는 3월 30일 개봉한다. 15세 관람가. 135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