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버려진 정신병원, 108시간의 극단적 불면 실험극!…‘108: 잠들 수 없는 시간’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108: 잠들 수 없는 시간’ 예고편 한 장면.

심리 스릴러 영화 ‘108: 잠들 수 없는 시간’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108: 잠들 수 없는 시간’은 108시간 동안 잠들지 못하게 된 주인공이 점차 환각과 환청에 시달리다 죽지 못한 자들의 영혼과 만나게 된다는 독특한 설정의 심리 스릴러 영화다.

공개된 예고편은 버려진 정신병원에서 펼쳐지는 불면 실험 연극과 그 과정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들을 속도감 있게 보여준다.

이 작품은 올해 트라이베카 영화제 미드나잇 부문 프리미어 상영을 시작으로 아르헨티나 블러드 윈도우 영화제와 멜버른 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되었으며, 제21회 말라가 스페인 영화제에서는 최우수촬영상과 최우수편집상을 수상했다.

해외 언론은 “독특한 스토리와 빠른 전개로 관객을 사로잡는다(Variety)”, “심리적 공포, 초자연적 스릴, 극적인 예술을 한 자리에 녹여냈다(Blood Disgusting)”며 호평을 쏟아냈다.

구스타보 헤르난데즈 감독이 연출하고 벨렌 루에다, 에바 드 도미니치, 나탈리아 드 몰리나가 출연한 영화 ‘108: 잠들 수 없는 시간’은 오는 12월 4일 공개된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